하트-하트재단·SK하이닉스, 멘토단 발족
상태바
하트-하트재단·SK하이닉스, 멘토단 발족
  • 드림업뉴스
  • 승인 2022.08.31 10:5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SK하이닉스와 하트-하트재단은 지난 24일 SK하이닉스 이천 사업장에서 지역사회 청소년의 과학 진로 개발을 위한 멘토링 지원사업‘해피드리밍’의 구성원 및 대학생 멘토단을 발족했다.

해피드리밍은 경기도 이천, 충청북도 청주 등 SK하이닉스 사업장이 위치한 지역사회의 과학 미래인재를 육성하기 위하여 SK하이닉스의 연구원, 엔지니어들이 직접 학교를 방문해 과학 진로 멘토링 교육을 진행하는 재능기부 사회공헌 사업이다. 지난 2018년부터 운영된 본 사업은 현재까지 약 7,500여 명의 지역사회 학생들에게 진로 개발의 기회를 제공했다.

특히 올해는 이공계 전공의 대학생 봉사단 20여명이 SK하이닉스 구성원 멘토와 함께 협력하여 반도체를 활용한 인공지능, 빅데이터, 로봇, VR 등 미래사회의 핵심기술과 그에 맞는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보드게임 등 교육 매개를 활용한다는 점에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.

멘토단으로 선정된 SK하이닉스 구성원 및 대학생 봉사단 40여명은 과학 진로 교육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사전교육을 수료 후, 9월부터 10월까지 20개교 560여명의 학생들에게 멘토링을 지원할 예정이다.

SK하이닉스 박호현 이천CPR 부사장은 “해피드리밍은 지역 별 교육 격차를 해소하고 학생들에게 다채로운 과학 진로를 개발할 수 있도록 구성원과 함께 만들어나가는 사회공헌 사업”이라며 “앞으로도 아동·청소년의 미래인재로의 성장 지원에 앞장설 것”이라고 밝혔다.

하트-하트재단 윤주희 사무총장은 “미래세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함께해주시는 SK하이닉스에 감사드린다”며 “앞으로도 하트-하트재단은 소외된 아동·청소년들이 미래역량을 강화하고 올바른 사회구성원으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SK하이닉스와 하트-하트재단은 하인슈타인, 행복 IT Zone 등 지역사회 아동·청소년의 미래인재 양성 교육복지사업을 통하여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